[행사 개최 안내]중소·중견기업 ESG 확산 위한 지원 사업 설명회

ESG경영팀

대한상의 , ESG 고민하는 中企 에 1:1 맞춤지원 나서


- 대한상의 , 26 일 ESG 지원 사업 설명회 개최 ... 중소  · 중견기업 임직원 100 여명 참석

- 친환경설비전환 , 에너지신산업 , 지속가능성연계대출 등 분야별 ESG 지원기관 협업 선보여

- 사업 설명회에 이어 일대일 맞춤형 개별상담도 진행 ... 지원성과 극대화 , 기업 호응도 ↑



대한상공회의소(회장 최태원)는 26일 상의회관에서 친환경 설비 전환, 에너지신산업, 지속가능성 연계대출 등 ESG 지원 사업을 소개하고, 일대일 상담을 제공해주는 설명회를 가졌다.

이 자리에는 ESG에 대한 높은 관심으로 중소기업 관계자 100여명이 참석했고 관심분야별 일대일 맞춤 상담회도 진행했다.

먼저 첫 번째 발표에 나선 한국에너지공단의 지원사업이 소개됐다. 공단측은 에너지 신산업 및 산업기반 조성을 위한 투자를 장기저리로 융자지원하며, 지원대상은 ESS, 제로에너지빌딩, 소규모 전력중개사업 등 운영 지침 상 지정된 6개 시설 또는 사업이다.

공단의 올해 지원예산은 50억원이다. 온라인 신청 후 공단의 신청서 검토 및 평가위원의 평가를 거쳐 추천서가 발급되며, 발급 받은 추천서로 은행에서 대출심사를 거쳐 승인 결정이 나면 최종적으로 대출금이 지급된다.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의 친환경 설비투자 온실가스배출저감 설비자금 500억원의 지원방식도 소개됐다. 사업장 내 온실가스 배출저감 효과가 있는 설비나 장비 교체, 신설을 위한 제반비용으로 사용가능하다. 예컨대, 폐열회수 이용설비, 연료 전환 설비, 고효율 기기, 최적운전 자동 제어 시스템, 폐기물 열분해시설, 신재생에너지 시설 등이 지원 대상이다.

 

기술원은 이번 지원을 통해 탄소저감 시설이나 연료전환 시설에 소요되는 비용지원이 절실한 중소기업계의 비용 부담을 덜 수 있고 정부가 목표로 하는 2050 탄소중립정책 달성에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했다.

이번 설명회에 참석한 경기도 용인시 반도체 제조업체인 A사 관계자는 “ESG 경영 실천에 대해 방향성을 잡기 어려웠는데 이번 설명회를 통해 ESG 경영 실천을 하는데 정부 차원에서 도움을 받을 수 있어서 ESG 경영에 대한 부담이 줄어들 것 같다”고 말했다.

 

대한상의 우태희 상근부회장은 “최근 독일의 공급망 실사법이 발효되고 원청 기업의 공급망 실사 요구사항도 까다로워지면서 ESG 규제의 파도가 더욱 높아지고 있다”며,“앞으로도 상의는 주요지역 순회설명회 등 다양한 사업을 통해 지방 소재 중소기업의 ESG 경영 실천을 지속적으로 지원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 표 ] ESG 지원사업 주요 내용

 

지원 사업

지원 규모 ( 억원 )

신청 자격


친환경 설비투자 융자

융자규모 : 총 500 억원

(3 년 거치 7 년 상환 )

온실가스 배출 절감시설 설치 및 공정개선 희망기업


에너지신산업 금융지원

예산 : 총 50 억 원

( 상반기 기준 약 15 억원 )

에너지 신산업 금융지원 사업 운영 지침 ( 제 5 조 ) 지원대상


ESG경영 성공지원 대출

ESG 목표달성 시

대출금리 할인 ( 최대 1%p)

ESG 관련 사업 운용자금 필요

중소기업